List Print Share

19금 퍼포먼스 릴레이(19min Performance Relay)

2011-11-02  


 

19금 퍼포먼스 릴레이 “하룻밤, 모든 팀의 퍼포먼스는 19분을 넘길수 없다”

PODO가 지난 1년반 동안 운영하던 이태원의 공간 해밀톤의 마지막 기획으로 공간해밀톤의 정체성을 정리 했던 '19금'이 돌아왔다. 2010년의 소제목이자 정부차원의 인구센서스의 모토였던 '대한민국이 당신을 빼놓지 않도록' 은 여전히 유효하다. 국가가 제발 좀 빼놓아 주기를 스스로 바라는 사람들이 있다면, 그리고 말뿐이지 정부가 '이미 빼놓은'대표적인 왕따들이 있다면 역시  예술 커뮤니티에서 활동하고 있는 동시대성의 작가들이 아니겠는가. 화이트큐브와 블랙박스는 물론 대안공간마저도 '빼놓지 않음'에 이미 편성되기를 수락했음은 자명해 보인다. 미술/퍼포먼스/공연예술의 분할을 고분고분 받아들이는 우리의 모습은 더욱 그렇다.  국가의 '빼놓지 않음'에 자유롭지 못하므로 랑시에르식 '분할'의 횡단, 아감벤식 '성스런것들의 놀이를 통한 세속화'는 요원하며,레비나스식 '타인의 얼굴'은 분리되어 분배된 영역내에서 고만 고만한 얼굴들안에서 차이를 발견하기 힘들다. 19금 퍼포먼스 릴레이는  서로 다르게 분배된 커뮤니티의 사람들이 한장소에 모여 5-6시간 동안 동시간과 공간 그리고 음식을 서로 공유하는 따뜻한 환대의 카니발이 되고자 한다.

10팀의 퍼포먼스 카니발에 여러분을 초대한다.

 

일시;11월 11일 오후 6시~ 12시

장소; 대안공간 루프 2개층 (저녁 6시 부터 30분 간격으로 끊임없이 10개의 퍼포먼스가 이어짐)

-참여작가- 오프닝밴드 <빚과 세금> . 정체를 알수 없는 3인조밴드의 데뷔 무대(6:00-6;30)

 

구동희.  이윤호라는 젊은이를 섭외한 구동희는 듀엣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길종상가의 박가공과 현시원. <골든>
“갈 길 멀어 우는 철부지 소녀야 나의 피리 소릴 들으려무나 삘릴리 삘릴리”

홍성민. 2명의 연극배우가 영화클립들을 립싱크 하며 연기한다.

부추라마 없는. 부추라마
여성2인조에서 합창단으로 변신한 [부추라마 2.0 beta] 버젼으로 업데이트 하세요!

 

송호준 . 로켓발사 프로젝트를 진행중인 작가는 네트워킹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쥬)정금형 '금형 신제품 시연회

 

옥인콜렉티브. 작전명 –까맣고 뜨거운 것을 위하여
출연진_ 김기영, 김도영, 박동희                                                                                                    지난 겨울, 루프에서 있었던 옥인 콜렉티브의 게릴라 퍼포먼스 ‘작전명-하얗고 차가운 것을 위하여’에 이은 두 번째 작전. 작전의 내용은 사전에 공개되지 않으며, 행위의 실체는 오직 참여를 통해서만 파악될 수 있다.

 

디릌 플라이쉬만(Dirk Fleischmann) 한국인과 함께 배움에 대한 새로운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킴킴갤러리.(Robert Estermann (CH)+Nakion(KR))
Kim Kim Gallery presents "Announcements & Distractions" a live mix by Nakion(KR) with a projection of drawings by Robert Estermann (CH).

2.(신윤예+홍성재) 19금 노동

 

 

기획. 홍성민
주최. 공간해밀톤. PODO
협찬. 서울문화재단. 대안공간 루프.

2010년 <19금 퍼포먼스 릴레이>
http://www.podopodo.net/people/lecture/detail.asp?seq=39


 

 

 

 

 

Tag :
List Print Share
COMMENT